Press Release

마리엔메이, 동남아시아 뷰티 시장 공략 본격화

2022-08-29

| 베트남 중심으로 말레이시아, 싱가폴 등 유통망 확장



클린 스킨케어 브랜드 ‘마리엔메이(MAY&MAY)’가 최근 화장품 시장이 급격히 성장하고 있는 베트남을 중심으로 본격적인 동남아시아 뷰티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29일 밝혔다.


베트남은 전체 인구의 절반 이상이 30대 미만일 정도로 젊은 인구 비율이 높아 뷰티 트렌드에 민감하게 반응하기 때문에 새로운 기술과 성분을 계속해서 선보이는 K-뷰티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매우 높게 나타나고 있다. 여기에 K-POP과 드라마, 영화 등과 관련한 한류 열풍이 더해지면서 현재 베트남 수입 화장품 시장 점유율에서 한국 화장품이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마리엔메이는 급성장하고 있는 베트남 뷰티 시장 공략을 위해 현지 유통업체 및 마케팅 업체와 전략적 파트너쉽을 맺고 베트남 전용 홈페이지 구축과 SNS 런칭, 이커머스 플렛폼 ‘쇼피’를 오픈하였으며, 이와 더불어 ‘하샤키’, ‘왓슨스’ 등 베트남 현지 주요 H&B 리테일 채널내 입점을 추진 중에 있다.


마리엔메이 제품들은 비건 인증을 받은 EWG All 그린 등급의 착한 성분을 최대한 고함량으로 담아낸 뛰어난 효능과 합리적인 가격으로 인해 베트남을 비롯한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크게 주목받고 있다.


특히, 새롭게 출시한 ‘비건 시카 티트리 AHA PHA 블레미쉬 토너’의 경우 고온 다습한 기후로 인해 땀과 피지 등의 분비가 많은 동남아시아 소비자들의 피부 고민에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가볍고 산뜻한 사용감으로 피지와 모공을 깨끗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제작해 현지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베트남 시장 외에 말레이시아, 싱가폴, 필리핀, 태국, 대만 등에서 ‘쇼피’ 오픈이 완료되었으며, 10월에는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에서 쇼피 로컬 단독샵을 오픈해 동남아시아 지역 소비자들과의 접점을 계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마리엔메이 해외 마케팅 담당자는 “베트남을 중심으로한 동남아시아 뷰티 시장에서의 유통망 확장은 마리엔메이의 글로벌 브랜드화를 가속시키는 시작점이 될 것”이라며, “이와 동시에 전상품 유럽 CPNP인증과 일본후생성 인증을 완료해 더 많은 글로벌 시장 개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에이드코리아 컴퍼니㈜ (우) 12248 경기도 남양주시
다산중앙로 19번길 25-23, 다산블루웨일 2차 F812-814호
(경기 남양주시 다산동 6144-1)
대표이사 : 조규태 | TEL : 031-523-9023 |
FAX : 070-4325-0702 |
Email : kyutae.cho@aidkoreacorp.com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김영 |
통신판매업번호 : 제2018-다산-0221호 |
사업자등록번호 : 449-88-00372


Copyright 에이드코리아 CO.,LTD. all rights reserved.